본문 바로가기
  • 컬처 ⦁ 방송 전문 온라인 매거진
여행/국내여행

서울함공원, 미디어월 설치! 야경 데이트 명소로 거듭나

컬처투데이 2020. 11. 19.

서울시 최초 함상공원 서울함공원개장 3주년 맞아 미디어월 설치

낮에는 전시체험공간, 저녁에는 문화예술공간으로 시민에 영감과 휴식 제공

 

서울함공원에 미디어월이 설치되어 시민들을 위한 야간 데이트 나들이 명소로 거듭날 전망이다. (사진 서울시 제공) 

[컬처투데이 김수현 기자] 서울함공원이 빛과 문화예술을 더한 야간 나들이 명소로 거듭난다.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한강공원에서 여가활동을 즐기는 시민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서울함공원에 12×2.2m 규모의 미디어월을 설치했다고 19일 밝혔다.

 

서울함공원 미디어월은 빛을 활용한 이야기 콘텐츠와 미술 작품을 상영하는 미디어갤러리, 시민 참여형 포토존, 서울시 주요 행사 및 정책 홍보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현재 코로나19 관련 캠페인, 계절과 예술을 주제로 한 영상이 매일 일몰 후부터 밤 9시까지 상영되고 있다.

 

서울함공원은 퇴역 군함 3척을 활용해 조성한 서울시 최초의 함상공원으로 이색적인 풍경과 전시·체험을 즐길 수 있는 망원한강공원의 나들이 명소 중 하나다. 낮 시간에는 해군 함정 관람과 병영체험 등을 통해 가족단위 나들이객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이번 미디어월 설치를 통해 야외 문화예술 공간으로서 시민에게 휴식과 영감을 주는 새로운 야간 데이트 나들이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기봉호 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서울함공원 미디어월을 통해 시민 여러분이 보다 가까이에서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 “앞으로도 한강공원에 다채로운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마련해 천만 시민의 일상 속 휴식공간이자 활력소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서울함공원 #망원한강공원 #서울야경명소 #서울데이트 #서울데이트명소 #서울야경데이트

 

 

Copyright © 컬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