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컬처 ⦁ 방송 전문 온라인 매거진
여행/국내여행

한국전쟁 70주년 문화유산 이야기 "실감형 콘텐츠로 만나보세요"

컬처투데이 2020. 11. 19.

11.21.~12.4. 수원 화성행궁 광장 돔형 체험관에서 <아픔에서 치유로> 개최

문화유산채널(www.k-heritage.tv)에서 온라인 관람도 가능

수원 화성행궁 광장 돔형 체험관에서 오는 21일부터 12월 4일까지 열리는 실감형 콘텐츠 체험 '아픔에서 치유로' (문화재청 제공)

[컬처투데이 조은아 기자] 한국전쟁 이후 70년 동안의 문화재 수난과 복원, 여전히 남아있는 전쟁의 흔적을 만날 수 있는 실감형 콘텐츠 체험 '아픔에서 치유로'가 공개된다. 

 

문화재청은 수원 화성행궁 광장 돔형 체험관에서 오는 21일부터 12월 4일까지 체험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픔에서 치유로' 체험전은 전쟁 문화유산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굳건한 평화에 대한 국민 의식을 함양하고자 마련되었다.


수원화성 행궁에서 실물 문화재와 함께 전쟁과 관련한 문화유산을 이야기와 시간-공간-사람을 주제로 엮어낸 총 3개의 실감형 콘텐츠를 접할 수 있다. 

 

첫 번째 주제 ‘오래된 약속 – 6.25전쟁과 수원화성’은 한국전쟁 발발 당시 수원화성이 훼손되고 이후에 복원을 거쳐 현재에 이르기까지 과정을 소년, 소녀의 이야기와 함께 한 편의 영화와 같이 구성한 3차원(3D) 가상현실(VR) 콘텐츠다.


두 번째 주제 ‘6.25전쟁과 탄흔지도’는 6.25전쟁으로 파괴되고, 탄흔이 남아있는 유적과 문화재를 360도 고해상도(4K)영상으로 촬영해 제작한 콘텐츠이다. 360도 써클 영상에 최적화된 돔 구조물 내부에서 관람자는 마치 현장에 와 있는 것처럼 생생한 공간감과 임장감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영상을 통해 경복궁, 독립문, 철원 노동당사, 영동 노근리 쌍굴다리 등 30여곳의 탄흔의 자취를 찾을 수 있다.

 

세 번째 주제인  ‘특명! 해인사를 구하라’는 고(故) 김영환 장군이 전쟁 상황에서 해인사와 팔만대장경을 수호한 역사 사실에 착안한 3차원(3D) 모의실험(시뮬레이션) 가상현실 콘텐츠이다. 체험자는 1인칭 시점에서 비행 체험과 과제수행을 흥미롭게 하면서 김영환 장군의 업적을 되새겨 볼 수 있다. 

 

이번 체험은 코로나19예방을 위해 온라인 예약을 통해 진행되며 관람객들은 마스크 착용, 발열확인, 안전거리 유지 등 안전수칙을 준수하여 관람할 수 있다. 또한, 전시 방문이 어려운 관람객들을 위해 문화유산채널(www.k-heritage.tv)에서 온라인으로도 전시될 예정이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이번 체험에 대해 "관람객들이 전쟁의 상흔이 담긴 문화유산을 통해 6.25전쟁의 아픔과 문화유산 훼손의 안타까움을 직접 경험하고 평화 유지를 위한 의지를 고취시킬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픔에서치유로 #문화재청 #한국문화재재단 #수원시 #수원문화재단 #한국전쟁 #해인사 #문화재보존 

 

 

Copyright © 컬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댓글0